오르골

Orgel

information

조선시대. 슬픔에 잠긴 여인이 산속 으슥한 곳으로 오른다.
그곳에서 자신만의 의식을 치르는 여인 앞에, 시공간을 초월한 탱고밴드 ‘라벤타나’가 나타나 그녀만을 위한 곡을 연주해준다. 곡명 ‘Tears in the wind’.

  • genre

    드라마/뮤지컬/SF

  • director

    박유찬

  • runningtime

    7 min

  • production

    2017 KAFA, Korea